계룡사랑상품권 10% 할인 판매 나서

12월 한 달간 예산 범위내 실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정민준 기자입력 : 2023. 12. 01(금) 18:36
▲지역상품권인 ‘계룡사랑상품권’
[계룡/CTN]정민준 기자ㅣ계룡시(시장 이응우)가 12월 한 달간 지역상품권인 ‘계룡사랑상품권’ 10% 할인 판매에 나선다고 1일 밝혔다.

이번 10% 할인 판매는 연말을 앞두고 소상공인 보호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예산 범위 내에서 실시되며, 관련 예산 소진시 모바일 상품권은 7%, 지류 상품권은 5%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지류 상품권은 관내 농협 6곳, 새마을금고 3곳, 신협 2곳 등 계룡사랑상품권 판매대행점 11개소를 신분증 지참하여 직접 방문하면 구매 가능하고, 모바일 상품권은 지역상품권 앱 ‘chak’에서 구매 가능하다.

계룡사랑상품권 할인구매 한도는 지류와 모바일을 합산하여 개인은 월 50만 원, 법인은 월 200만 원이다.

이번 연말 상품권 10% 특별할인을 통해 개인이 월 50만 원의 상품권을 구매할 경우 최대 5만원의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상품권 구매자는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가 가능하고, 가맹점은 카드 수수료 절감과 매출 증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어 이번 할인판매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현재 등록된 계룡사랑상품권 가맹점수는 음식점 및 소매업 등 총 1200여 개소로 가맹점은 시청 홈페이지 및 지역상품권 앱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응우 시장은 “이번 지역상품권 할인 판매가 고물가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상인과 시민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을 보호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 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