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읍·면 연두방문 건의사항 끝까지 책임진다
-21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읍면방문 건의사항 처리결과 보고회’ 개최
-민선7기 이후 군민 건의사항 2876건 접수, 철저한 추진 당부
이재필 기자입력 : 2023. 03. 21(화) 11:47
21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진행된 ‘읍면방문 건의사항 처리결과 보고회’ 모습[제공=태안군]
[태안/CTN]이재필 기자 = 가세로 태안군수가 읍면 연두방문 등을 통해 접수된 군민 건의사항의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철저한 추진을 당부했다.

군은 21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를 비롯해 부군수와 부서장, 읍·면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읍면방문 건의사항 처리결과 보고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민선7기부터 접수된 건의사항의 추진상황을 살피고 군민 생활과 직접적으로 관련된 사항을 조기에 처리하기 위해 개최됐다.

군에 따르면, 가 군수는 코로나19가 확산되던 2021년과 2022년을 제외하고 4년간 읍면방문에 나서 △2018년 284건 △2019년 395건 △2020년 371건 △2023년 304건 등 1354건의 건의사항을 접수했다. 수시 진행한 ‘현장군수실’과 ‘마을군수실’, ‘어르신과의 대화’ 등을 모두 포함하면 건의사항은 총 2876건에 달한다.

군은 이중 1803건을 완료해 62.7%의 완료율을 기록하고 있다며, 아직 완료되지 않은 나머지 건의사항에 대해서도 각 부서별로 현장을 방문하고 예산을 반영하는 등 적극적인 노력을 펼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추진이 어렵거나 문제점이 있는 사항은 대응전략을 모색해 효율적인 추진방안을 마련하는 등 처리율 100%를 목표로 건의사항 처리에 전력을 다하겠다는 방침이다.

보고회를 주재한 가세로 군수는 “군민 여러분의 건의사항은 단 한 건도 가벼이 여기지 않고 온전히 처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까다롭고 추진이 어려운 건의도 해결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해 대안을 제시하는 등 각 부서장들을 비롯한 전 공직자가 능동적인 자세로 끝까지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재필 기자

jefeel2@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