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 청은농원, 농축산부 공모 '발효식품산업 지원사업' 선정
한성진 기자입력 : 2022. 04. 18(월) 09:24
출처 청은농원
[청양/CTN]한성진 기자 = 청양군 남양면 소재 '청은농원(대표 최정화)'이 농림축산식품부 공모 '2022년 종균 활용 발효식품 산업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18일 청양군에 따르면, 이 사업은 산업화가 가능한 유용 균주를 전통 식품 제조업체에 맞춤형으로 보급, 신제품 개발 및 품질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선정된 업체에는 사업비 4,000만 원(국비 50%, 군비 40%, 자부담 10%)과 한국형 유용 균주 보급 특전이 제공된다.

청은농원은 이를 바탕으로 소비자 수요에 맞는 다양한 상품을 출시하는 등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또 청양군과 청은농원, (재)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은 종균 보급 및 기술지원 협약을 체결하고 종균 선정 및 발효 적성평가, 시제품 제조 단계를 거쳐 상품화를 추진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이 사업은 한국형 유용 균주 보급기관과 그를 활용해 제품을 생산하고자 하는 발효식품 제조업체를 연결해 발효식품 표준화를 실현하는 사업"이라며 "장류업체의 고부가가치화와 군내 학교급식, 직매장 납품 및 장류 체험 등 장류 산업의 전통성 확립과 품질 발전을 도모하겠다"라고 말했다.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