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발전본부, 취약계층 아동 새학기 맞이 책가방 선물
- 초등 고학년 30명에 320만원 상당 브랜드 책가방 지원
가금현 기자입력 : 2024. 02. 23(금) 14:06
책가방 전달식/제공=당진발전본부
[당진/CTN]가금현 기자 = 한국동서발전㈜ 당진발전본부(본부장 김훈희)는 지난 22일 당진시복지타운 일원에서 당진지역 취약계층 초등학생 30명에게 새학기맞이 책가방을 선물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광석 당진발전본부 지역협력부장, 양기림 당진시복지재단 이사장, 박노문 당진시 여성가족과장 등이 참석했다.

당진발전본부는 경제적 어려움으로 낡은 책가방을 교체하지 못한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들의 새출발을 응원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이날 아동복지기관인 당진시 드림스타트의 추천으로 선정된 30명의 아이들에게는 총 320만원 상당의 브랜드 책가방이 전달됐다.

김광석 당진발전본부 지역협력부장은 “아이들이 튼튼한 새 책가방과 함께 희망찬 새 학기를 맞이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밝고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 나눔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당진발전본부는 당진 지역아동센터 아동 전원에게 겨울패딩을 선물하고, 결식아동에게 주말 도시락 반찬을 지원하는 등 복지 사각지대 아이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