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2023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12명 선발
적극행정을 통한 민원 해소 및 예산 낭비 예방
하성매 기자입력 : 2023. 12. 01(금) 23:05
지난달 20일 '2023년 제2회 적극행정위원회'진행 모습(사진제공 목포시)
[목포/CTN]하성매 기자 = 목포시가 불합리한 절차와 관행을 개선하고, 창의성과 전문성을 발휘해 성과를 창출한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12명을 선발했다.

시는 각 부서 및 시민이 추천한 19건의 적극행정 사례를 대상으로 실무심사를 거쳐 16건의 우수사례를 선정하고 지난 20일 '2023년 제2회 적극행정위원회'를 개최해 우수공무원 12명을 선정했다.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은 목포시장 표창과 인사상 특전(성과상여금 최고등급, 인사가점 등)을 부여받는다.

적극행정 공무원으로 선발 인원은 모두 12명으로 팀장급 3명과 일선 주무관 9명이다.

먼저, 전국체전추진단 천승환 팀장은 대양산단 미분양 토지를 임시 야적장으로 활용해 전국체전 시설 준비에 만전을 기했고, 지역경제과 임희선 팀장은 교통행정과 근무 시기 오래전부터 논의되었던 목포-무안(남악지역) 택시 통합 성사에 큰 역할을 했으며, 산정동 행정복지센터 김현진 팀장은 요리 교실을 통해 1인 가구의 외로움 해소 및 고독사 방지에 기여했다.

또한, 관광과 정동현 주무관은 중국 단체 관광 재개에 따라 중국 현지에서 관광 및 목포 김수출 관련 마케팅 진행, 기획예산과 안민우 주무관은 목포시와 전남도의 상호 점유 재산 교환을 통해 목포시청 야외 주차타워 건설에서 균특전환사업으로 주차장시설비를 확보하면서 예산을 절감했다.

아울러, 초당산 맨발길 조성한 공원녹지과 허지수 주무관, 근대역사사거리 인근 일방통행 및 가변주차를 시행한 환경시설관리사무소 김사무엘 주무관, 목포-서울시 지역 간 창년 창업체계를 구축한 청년인구과 조민아 주무관이 적극행정 공무원으로 선발됐다.

이외에도, 목포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을 개발한 자치행정과 김은실 주무관, 목포 골목길 문학마을 조성사업 선정을 통해 목원동 일대 골목길 문학관 조성 및 문학플랫폼 구축한 문화예술과 김선욱 주무관, 적극적 공금운용(정기예금 활용)을 통해 상수도사업회계 세외수입 확대한 수도과 김수현 주무관, 장기 노숙인이 저장강박증을 치료하고 주거지를 마련하는데 힘쓴 만호동 박하나 주무관이 선정됐다.

목포시 관계자는 "적극적이고 창의적으로 업무를 추진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공무원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적극행정 공무원 선발을 통해 모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행정 문화가 확산될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성매 기자

jyh7583@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