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초광역협력사업 발굴, 머리 맞댄다

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 준비위원회 출범…전문가, 시민단체 등 구성
민·관협력 4개 분과 협력사업 분야·광역행정체계 등 방향 제시
정민준 기자입력 : 2023. 03. 30(목) 17:15
△30일, 충청권 초광역협력의 촉매역할을 하게 될 ‘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 준비위원회’가 첫발을 내디뎠다.
[대전/CTN]정민준 기자ㅣ충청권 초광역협력의 촉매역할을 하게 될 ‘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 준비위원회’가 첫발을 내디뎠다.

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 합동추진단은 30일 세종시 지방자치회관 대회의실에서‘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 준비위원회 위촉식’을 개최했다.

준비위원회는 충청권 특별지자체 설립에 앞서 전문가 의견 수렴을 통해 초광역협력 선도사업을 중점 발굴하고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준비위원회는 충청권 4개 시도에서 추천받은 전문가, 시민단체 등 위촉위원 36명과 시·도 공무원 12명 등 총 48명(시·도별 12명)으로 구성됐다.

광역기획, 광역인프라, 광역산업경제, 광역사회문화 등 4개 분과로 운영하며, 민·관협력에 기반해 합동추진단 종료시까지 정기적인 회의를 갖고 협력 사업분야, 광역행정체계 기본방향 제시 등 역할을 맡게 된다.

각 분과별로는 ▲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 출범 후 광역행정체계 기본방향 설계 및 시·도민 공감대 형성 방안 ▲초광역 교통, 개발 등 광역 기반시설 구축 ▲광역혁신 및 연계·협력 전략사업 추진 협의 ▲ 광역 문화 및 관광, 체육, 환경 등 광역협력 사업 등을 논의한다.

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 합동추진단 관계자는“인구감소, 환경, 경제 등 충청권의 초광역 협력의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는 만큼 준비위원회가 충청권 특별지방자치단체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생각한다” 고 밝혔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