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대전시장, 강석훈 한국산업은행 회장과 깜짝 미팅
- 대전시, 산업은행과 은행・투자청 설립 논의
정민준 기자입력 : 2022. 11. 17(목) 15:41
△이장우 대전시장은 시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대전에 본사를 둔 기업금융 중심 은행’과 ‘대전투자청’설립과 관련하여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누었다.(대전시 제공)
[대전/CTN]정민준 기자ㅣ이장우 대전시장은 17일 대전에서 강석훈 한국산업은행 회장을 만나 오찬을 함께하면서 대전시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대전에 본사를 둔 기업금융 중심 은행’과 ‘대전투자청’설립과 관련하여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누었다.

강석훈 회장은 이 자리에서 ‘대전에 본사를 둔 기업금융 중심 은행’과‘대전투자청’의 설립 취지와 필요성에 공감하고, 향후 국가경제 발전 측면에서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표했다.

강석훈 회장은 또한‘대전에 본사를 둔 기업금융 중심 은행 설립’과 ‘대전투자청’ 설립 과정에서 대전시와 함께 논의해 나가겠다고 말하며, ‘대전투자청’설립에 산업은행이 출자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대전시는 대전에 본사를 둔 기업금융 중심 은행 설립 공동추진위원장인 윤창현 국회의원과 함께 금융위원회 등 금융 관련 중앙부처를 설득하고, 시와 산업은행, 이미 출자 의사를 밝힌 하나은행과 함께 실무기구를 설치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현 정부 지역공약이자 민선 8기 대전시 100대 핵심과제인 ‘대전에 본사를 둔 기업금융 중심 은행’과 ‘대전투자청’ 설립은 한층 탄력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