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의회, 문화재연구원 '신축 현장' 점검
박철우 기자입력 : 2022. 08. 12(금) 15:13
행정문화위원회, 문화재연구원 청사 신축 현장 점검모습 / 제공= 충청북도의회
[충북/CTN]박철우 기자= 충북도의회 행정문화위원회(위원장 노금식)는 12일(금) 청주 밀레니엄타운 지구 내 추진 중인 충청북도문화재연구원 청사이전(신축) 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이 날 참석한 노금식 위원장과 최정훈 부위원장, 김성대 의원, 이옥규 의원은 공사 관계자로부터 사업현황과 추진계획 등을 보고 받고 공사현장을 꼼꼼하게 둘러봤다.

노 위원장은 "무더위와 집중 호우 등 여러 가지 어려움 속에서 공사를 진행하느라 노고가 많다", "준공기일에 맞춰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되 건설현장 안전 관리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충청북도문화재연구원 청사이전(신축) 사업은 기존청사의 노후화로 추진됬으며, 청주시 청원구 주중동 511번지 일원에 연면적 2,805㎡(지하 1층~지상 4층), 총사업비 116억원으로 오는 12월 준공 예정이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