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응우 계룡시장, 신규 이전기업 현장방문
계룡제2산업단지 이전 2개 업체 방문, 현장간담회 및 공장 시찰
기업도우미 자처하며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기업의 적극적인 역할 당부
정민준 기자입력 : 2024. 06. 12(수) 15:20
시 공직자와 ㈜에이치투 관계자 단체사진(왼쪽 네 번째 이응우 시장) 및 생산시설 확인 모습(계룡시 제공)
[계룡/CTN]정민준 기자ㅣ이응우 계룡시장은 지난 11일 계룡제2산업단지에 신규로 입주한 ㈜에이치투, 지에스이엔이(주)를 방문하여 이전 기업의 빠른 지역 정착을 지원하기 위한 현장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방문한 ㈜에이치투는 바나듐 흐름전지를 이용한 에너지저장장치(ESS)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해외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아 독일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으며 지난해 6월 5173㎡의 부지에 건축 면적 4880㎡의 공장을 준공하고 대전에서 이전했다.

이어 방문한 지에스이엔이(주)는 수배전반 외함을 제작하는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12월 7119㎡의 부지에 건축면적 4942㎡의 공장을 준공하여 화성에서 계룡시로 본사와 함께 이전하였으며 수배전반 외함 생산기술력은 국내에서 손꼽히는 기업으로 알려졌다.

이 시장은 각 기업체 대표 및 임직원과 간담회를 통해 계룡시 이전에 따른 애로 및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였고 공장 및 생산시설을 둘러 보며 직원들을 격려 했다.

이날 ㈜에이치투 한신 대표와 지에스이엔이(주) 한형섭 대표는 지방투자촉진보조금을 지원받아 공장을 건립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고 시에 감사를 표하며, 직원 채용 및 정주여건 개선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간담회 자리에서 이 시장은 자신을 기업 도우미라고 소개하며 기업활동에 어려움이 있으면 언제든지 시장을 찾아 달라고 하였고 기업과 시는 지역경제를 함께 이끌어 갈 ‘원팀’임을 강조했다.

아울러 기업하기 좋은 계룡에서 튼튼한 중견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라며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사회 환원에도 관심을 갖고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이응우 시장은 “뛰어난 기술력을 보유한 유망 기업인 ㈜에이치투와 지에스이엔이(주)가 우리시로 이전하여 지역경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한다”며, “기업과 시가 ‘원팀’이 되어 우리시 경제를 이끌어 갈 튼튼한 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 도우미 역할을 충실히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시장은 민선8기 취임 이후 현장 행정을 강조하며 직접 찾아가 소통하고 기업의 어려움을 함께 해결해 나가는 적극 행정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