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돈곤 청양군수, 여름철 대비 수해 복구 사업장 현장점검
-’22~23년 수해복구 사업장 재발 방지 지시
한성진 기자입력 : 2024. 06. 10(월) 10:12
여름철 대비 수해복구사업장 현장점검/사진제공=청양군
[청양/CTN]한성진 기자 = 청양군(군수 김돈곤)은 지난 7일 남양면 온직리 턱골저수지 등 재해복구사업장을 방문하여 복구 완료 및 진행 중인 현장에 대하여 점검하고 복구 완료된 사업장에 대해선 재발 방지와 진행 중인 사업장에는 우기 전 차질 없이 마무리할 것을 당부했다.

이날 김돈곤 군수는 안전총괄과, 건설정책과, 산림축산과, 농어촌공사 청양지사와 함께 ’22~23년 호우피해 사업장 △저수지(온직리 턱골저수지) △산사태(해남리) △청남면 인양배수장을 방문해 수해 복구 현장에 대한 점검을 시행했으며, 재발 방지 대책에 대해 부서장들과 진행 상황을 꼼꼼히 살폈다.

김돈곤 군수는 “특히, 올 여름철은 이상기후로 인해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다가오는 장마철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시설물의 관리와 진행 중인 사업장 내 안전관리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