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음악전용공연장 건립 전문가 포럼
23일 옛 충남도청… 용역 추진상황 공유 및 전문가·시민 의견 청취
정민준 기자입력 : 2024. 04. 23(화) 15:33
대전 음악전용공연장 건립 전문가 포럼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전시는 23일 옛 충남도청사 소통협력공간(모두의 공터)에서 대전 음악전용공연장 건립 전문가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대전 음악전용공연장 건립 타당성조사 및 건축기획 용역’ 추진 과정에서 건립 필요성과 용역 추진상황을 공유하기 위해 관계 전문가와 시민이 함께 토론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전정임 충남대학교 음악과 교수, 최정우 목원대학교 도시공학과 교수, 홍주영 충남대학교 건축공학과 교수, 황하연 대전음악협회 회장이 토론자로 참석했다.

토론자들은 우리 지역 관계 전문가로서 음악전용공연장 건립의 필요성과 지역 현황에 적합한 대전 음악전용공연장 건립 방향을 제안했다.

토론 후에는 참석한 음악, 건축 분야 전문가들과 시민들의 의견을 듣는 시간도 이어졌다.

시는 이날 논의된 의견을 검토해 사업계획안에 적극 반영하고 올해 하반기에 리맥에 타당성 조사를 의뢰한다는 방침이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