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공단 대전세종충청지역본부 ‘노인장기요양보험 청구상담봉사자’간담회

지식 나눔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
정민준 기자입력 : 2023. 03. 30(목) 18:45
▲29일,국민건강보험공단 대전세종충청지역본부는 23년 신규 청구상담봉사자 26명을 선발했다.
[경제/CTN]정민준 기자ㅣ국민건강보험공단 대전세종충청지역본부(본부장 정일만)는 지난 29일, 장기요양기관의 원활한 급여비용 청구 업무를 지원하기 위하여 청구상담봉사자 간담회를 가졌다. 23년 신규 청구상담봉사자 26명을 선발하였고, 이로써 관내에는 기존 활동 중이던 봉사자를 포함하여 총 90명이'2023년 장기요양기관 청구상담봉사자'로 활동하게 된다.

이 제도는 청구 담당자의 이직 등으로 업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관의 청구 업무를 다른 기관의 능숙한 직원이 상담지원 해줌으로써 기관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취지에서 2012년부터 운영해왔다.

위촉 조건은 장기요양기관 청구업무에 관한 지식과 경험이 풍부하고 봉사정신이 투철한 자로서 최근 3년간 부당청구 등으로 인한 행정처분 이력이 없는 기관의 종사자이다.

위촉절차는 봉사활동을 희망하는 지원자(기관)의 접수를 받아 일정 요건에 적합한 대상자를 선정하게 되며 ‘23년도는 전년도와 같이 공단 6개 지역본부에서 위촉한 대상자 등 전국적으로 605명의 상담봉사자가 위촉되어 활동을 하게 된다.

이 제도의 시행으로 많은 장기요양기관 및 청구담당자가 청구상담제도를 통해 상담도움을 받았으며, 2022년에는 26,770건의 지식나눔을 실천하는 등 청구와 관련한 업무 노하우를 공유하고 공단의 전화문의 발생을 상당수 분담․해소하는 성과를 보였다.

이는 공단과 기관 간 상호협력을 통하여 기관의 청구업무를 지원하는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장기요양보험자와 공급자단체 간의 바람직한 협력모델의 본보기가 되고 있다.

정일만 본부장은 “노인장기요양보험제도 발전을 위한 무료 청구상담 봉사자의 희생정신과 서비스에 감사하다.”며 “보다 품격 높은 장기요양서비스 제공체계로 도약하는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청구상담봉사자는 자원봉사의 형태로 지역 밀착형 적극적 상담을 통해 지식나눔을 실천하며 공단은 워크숍․간담회 개최, 격려물품 증정, 우수봉사자 포상 등을 통해 봉사자에 대한 격려와 상담활동 활성화를 유도할 예정이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