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주요 가로수 소나무재선충병 예방
중앙분리대 등 수간주사로 재선충방제
이기국 기자입력 : 2023. 02. 08(수) 23:00
소나무 줄기에 구멍을 뚫고 있다. (사진제공 김천시)
[김천/CTN]이기국 기자 = 김천시는 소나무재선충이 확산됨에 따라 보존가치가 높은 중앙분리대 소나무를 중심으로 기타 조경수에 대해 수간주사 방제작업을 실시한다.

소나무 재선충병 수간주사 방제는 건전한 소나무 줄기에 구멍을 뚫고 직접 약제를 주입하여 해충을 방제하는 방법으로 방제를 시행한 나무는 이후 2년간 소나무재선충병이 예방된다.

시는 지난 2021년부터 지속적으로 가로수에 대한 소나무 재선충병 예방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사업을 통해서 우수한 형질의 소나무를 효과적으로 보호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우중 산림녹지과장은 "소나무재선충이 확산됨에 따라 김천시 가로수를 보호하기 위해 재선충 예방활동을 철저히 실시하고 예방토록 하겠다"며 "이후 소나무 수간주사 작업을 확대 실시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