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대학생 형.언니와 함께 공부하니 즐거워요
- 전남교육 현장 지역대학 연계 교육회복 프로그램 '활발'
- 겨울방학 맞아 대학생 멘토링으로 맞춤형 학습지도 나서
하성매 기자입력 : 2022. 01. 24(월) 20:01
여수교육지원청, 전남대 연계 기초학력 향상 프로그램
[교육/CTN]하성매 기자 = 겨울방학을 맞은 전남 도내 교육 현장에 지역 대학생들이 멘토로 참여해 코로나19로 인해 뒤처진 초.중학생들의 학습회복을 돕고 있다.

전라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전남 각 시.군 교육지원청과 초·중 학교들은 이번 겨울방학 기간 동안 전남대와 광주교대 등 지역 대학과 연계해 멘토링을 통한 기초학력 향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여수교육지원청은 1월 13일(목)부터 1월 28일(금)까지 3주 동안 관내 초.중학생 30명을 대상으로, 전남대학교 글로벌교육원과 함께 지역사회 연계 청소년 기초학력향상 프로그램인 'Dream Up'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 프로젝트는 지역대학의 교육자원을 활용,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심화된 여수 학생들의 기초학력 저하와 교육격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지역사회 상생협력 사업이다.

전남대 학생들이 관내 초등 5~6학년 15명, 중학교 1~2학년 15명을 대상으로 영어, 수학, 창의과학활동과 다양한 특별활동 등을 제공해준다.
담양교육지원청, 광주교대 예비교사 나눔 멘토링

담양교육지원청도 광주교대 예비교사 나눔 멘토링을 지난 3일(월) 시작해 28일(금)까지 관내 초.중 5개 학교 학생 31명을 대상으로 진행중이다.

이 프로그램은 담양교육지원청-광주교대-담양군이 2021년 11월 체결한 기초학력 회복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에 따라 마련됐다.

개인별 희망과 학교의 추천을 받아 선정된 멘티와 광주교대생 멘토가 1:1 또는 1:2로 매칭돼 개별 맞춤형 학습지도, 진로 상담 등을 진행한다.
순천교육지원청, 학습 회복을 위한 겨울방학 중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

순천교육지원청은 이번 겨울방학 기간 동안 관내 초.중학교 34교 199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학습종합클리닉센터 학습코칭단을 지원하고, 사범대 대학생들이 참여하는 1:1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대학생 멘토링은 9년째 운영되고 있는 프로그램으로 예비교사들에게는 봉사정신과 학생지도 경험을, 멘티들에게는 부족한 학습 보충 및 진로 탐색 기회를 얻는 성과를 낳고 있다.
화순교육지원청, 겨울방학 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

화순교육지원청 역시 지난 3일부터 4주 간 '겨울방학 중 예비교사 대학생 멘토링'을 초·중 5개교 학생 32명을 대상으로 진행중이다.

화순 지역 초·중학생을 멘티로, 광주교대생을 멘토로 선정해 맞춤형 학습지도, 진로·고민 상담 및 생활 조언 등의 활동을 펼치고 있다.

멘토링에 참여한 화순오성초 한 학생은 "중학교 가기 전에 부족하다고 생각되는 교과 학습을 집중적으로 보충할 수 있어 좋다"고 말했다.
신의초, 대학생 동계방학 집중 프로그램

이와 함께, 신안군 신의초등학교는 1월 3일(월)부터 2월 4일(금)까지 한 달 동안 대학생 국가근로장학생 동계방학 집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19 시대 학력 저하 및 교육력 회복을 위해 겨울방학 중 영어, 코딩, SW 프로그램 등으로 섬 아이들에게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신의초 3학년 한 학생은 "우리 섬 지역에는 학원도 없고 코로나19 때문에 항상 조심스러웠는데 대학생 언니와 함께 공부하고 상담도 할 수 있어서 너무 좋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교육청은 지난해 12월 중학교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남형 학업역량 평가'를 실시한 데 이어 이 결과를 바탕으로 겨울방학 기간에도 교과보충과정 등 교육회복 프로그램을 지속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광주교대.전남대 등 지역대학과 연계한 멘토링제를 강화해 학생들의 학습력 회복을 돕는다는 방참을 세워 적극 추진중이다.
하성매 기자

jyh7583@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