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출산가정 육아용품 행복꾸러미 제공사업 만족도 높아
정민준 기자입력 : 2021. 12. 29(수) 20:29
[사진제공=대전시 동구]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동구(구청장 황인호)가 추진한 ‘2021년 마마(엄마‧꼬마) 행복꾸러미’(이하: 마마 행복꾸러미) 지원 사업에 대한 만족도 조사 결과, 대부분이 긍정적인 반응을 보여 추후 동구 출산 장려 정책에 귀추가 주목된다.

마마 행복꾸러미는 대전시 인구감소 및 저출산 대응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2020년부터 추진 중이며, 올해는 관내 출산가정 약 1천 가정을 대상으로 친환경 식판 등 총 6종의 육아용품 꾸러미를 제공한 바 있다.

구에 따르면 지난 10월 6일부터 12월 17일까지 마마 행복꾸러미 수령자 487명을 대상으로 사업 만족도 등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약 88%가 ‘매우 만족’ 또는 ‘대체로 만족’ 한다고 답했다.

특히, 육아용품 꾸러미의 구성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높았으며 꾸러미 육아용품의 지급시기와 방법에 대한 점을 개선해야 할 사항으로 꼽았다.

구는 이번 만족도 조사 결과를 내년도 사업 계획 수립 시 반영해 적극적으로 보완, 주민 만족도를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이번 마마 행복꾸러미 사업 만족도 조사 결과는 그동안 저출산 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노력한 결과”라며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보완하고 개선할 점 등을 충분히 검토해 앞으로 저출산 극복 정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