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 지원사업' 추진
- 옥외간판, 내부 인테리어 등 시설개선에 최대 300만 원 지원
가금현 기자입력 : 2024. 06. 24(월) 09:17
서산시청 전경
[서산/CTN]가금현 기자 = 충남 서산시가 소상공인의 경영안정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소상공인 맞춤형 시설개선 지원을 통해 쾌적한 점포 환경을 조성하고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높여 소상공인의 매출을 늘리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신청 대상은 공고일인 6월 24일 기준 사업장 소재지가 서산시에 소재하고 6개월 이상 영업 중인 소상공인이며, 시는 심사를 통해 약 93개 업체를 선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특별법의 지원을 받는 지역, 대기업 프랜차이즈 직영·가맹점, 사치·향락업종, 최근 3년 이내 동일·유사사업 수혜업체, 휴폐업 사업자 등은 제외된다.

세부 지원 내용은 △소규모 인테리어 개선(옥외간판 교체, 내부 인테리어 개선, 입식 테이블 교체 등) △시스템 개선(소화·방범 설비, POS 시스템 신규 구매 및 설치 등)이다.

선정된 업체는 최대 3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지원 한도 초과분 및 부가세는 사업자가 부담해야 한다.

신청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서산시 누리집에 올라온 신청 서류를 작성해 7월 23일 오후 6시까지 서산시 일자리경제과(서산시 고운로 177, 2층)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이완섭 시장은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 지원사업은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는 체감 사업으로, 소상공인들로부터 지속적인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