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환 충북도지사, "결혼,출산" 주제 간담회 개최
- 도청 미혼 및 결혼 1~2년차 직원들과 소통의 자리 마련 -
박철우 기자입력 : 2024. 02. 22(목) 12:27
김영환 지사가 결혼·출산 주제로 직원들과 소통 간담회의를 하고있다 / 제공=충청북도
[충북/CTN]박철우 기자= 충청북도는 김영환 도지사가 지난 19일, 21일 2회에 걸쳐 도청 산업장려관에서 미혼 및 결혼 1~2년차 직원들과 '결혼·출산'을 주제로 차담회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1회차 차담회(2월 19일)는 미혼직원 13명(남7, 여6), 2회차 차담회(2월 21일)는 결혼 1~2년차 직원(남 6, 여 6)명이 참여하여, 결혼, 출산, 양육 관련 직원들의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며, 자유로운 소통과 토론의 자리를 가졌다.

김영환 도지사는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우리 조직부터 출산·육아 친화 문화를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지속적인 직원과의 토론으로 현실적이고 실질적인 대책을 정책에 반영해 도내 전반에 저출산 인식개선 및 출산장려 분위기 확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과감하고, 혁신적인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