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안신일 의원 “유보통합 안착 위해 가용 예산 적극 투입해야”

교육청 기획조정국 24년 본예산 심의 중 유보통합 선도도시 모델 확립 강조
정민준 기자입력 : 2023. 12. 01(금) 17:29
▲안신일 의원(한솔‧장군, 더불어민주당)
[정치/CTN]정민준 기자ㅣ세종특별자치시의회 안신일 의원(한솔‧장군,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달 30일 교육청 기획조정국 `24년 본예산 심의에서 “유보(유아교육‧보육)통합의 제도 안착을 위해 가용한 자원을 적기에 투입해서 선도 도시로서 획기적인 이정표를 남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신일 의원은 이날 열린 교육안전위원회 제6차 회의를 통해 유보통합 예산 편성의 미비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면서 유보통합 선도 도시로서 적극 행정을 기반으로 한 가용 예산 투입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지난 27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전체 회의에서 유보통합을 위한 정부조직법 개정안이 의결된 가운데 현실로 다가온 유보통합의 시대에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안 의원은 “세종시와 교육청, 유치원과 어린이집 관계자 간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역량을 집중해야 할 시기”라면서 “변화의 시기에 맞게 예산 등 가용한 자원을 조속히 투입해서 유보통합 선도 도시로서 새로운 이정표를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특히 안정적인 유보통합 추진을 위한 재정 확보와 관련해 “전국 교육청이 유보통합에 필요한 특별회계 설치 로드맵을 정부에게 지속하여 요구하고 있는 만큼 의회 교육안전위에서도 여야를 떠나 협업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이 외에도 안 의원은 2기 마을학교 22개교 지원 계획에 대해 도시 성장 속도에 발맞춘 24개 읍면동 기준에 맞는 마을학교 추가 설치를 제언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