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풍수해대비 안전점검 추진
선제적 안전사고 예방 안전점검 및 불법광고물 금지 캠페인 전개
하성매 기자입력 : 2023. 06. 08(목) 22:35
목포시와 옥외광고물협회 목포지부가 시민안전을 위해 옥외광고물(현수막 게시대)에 대한 점검을 진행중이다.(사진제공 목포시)
[목포/CTN]하성매 기자 = 목포시는 오는 9일까지 시 전 지역에서 옥외광고물협회 목포지부(지부장 최수범)와 민.관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등 안전 점검'을 실시한다.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등 안전 점검'은 풍수해로 인한 옥외광고물 안전사고를 사전에 대비하기 위한것으로 직접 현장을 돌며 안전 점검을 진행한다.

점검 대상은 버스터미널, 여객선터미널, 목포역, 평화광장 상가 등 차량이나 보행자의 통행량이 많은 인구밀집지역에 위치하거나 국지성 호우 등에 취약한 지역의 ▲벽면이용간판 ▲돌출간판 ▲옥상간판 ▲지주이용간판 ▲현수막 지정게시대 등과 같은 고정광고물 및 ▲현수막 ▲에어라이트 ▲ 입간판 등과 같은 유동광고물을 집중 점검한다.

또한, 시 관계자 4명과 옥외광고물협회 목포지부 회원 20여명이 불법 옥외광고물의 근절을 위해 지난 2일 평화광장에서 불법 옥외광고물 근절캠페인을 실시했다.

불법광고물이 도시미관을 해치고, 풍수해 안전사고 및 통행하는 차량 및 보행자의 시야를 가려 사고의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에 깨끗한 도시 미관 조성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불법광고물을 정비 하겠다는게 목포시와 옥외광고물협회의 입장이다.

목포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목포시민들의 안전과 목포를 찾는 외지 관광객들에게 깨끗한 도시 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해 불법 광고물 정비를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하성매 기자

jyh7583@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