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청, 주변지역 상권활성화 위한 구내식당 월 1회 휴무

월1회, 매월 마지막 금요일 시청 구내식당 휴무... 3월 30일(금)부터 개시
정민준 기자입력 : 2023. 03. 30(목) 18:41
△대전시 제공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전시는 고물가 등으로 침체된 우리 지역 내수경기 활성화와 자영업자들을 지원하고 응원하기 위해 월 1회 시청 구내식당 휴무일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구내식당을 휴무일 없이 운영하였으나 고물가, 소비위축 등으로 인해 지역경제가 어려워짐에 따라 경기활성화에 도움이 되기위해 3월부터 매월 마지막 금요일을 시청 구내식당 휴무일로 지정, 운영키로 했다.

당장 첫 휴무일인 31일 구내식당 휴무일에 시청에서 근무하는 2천여 명의 직원들이 지역 식당을 이용하면 점심 한 끼에 2천만 원 이상의 소비 효과가 발생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구내식당 휴무로 인한 불편을 감수해준 직원들에게 고맙다”고 말하며 ,“직원들의 식당을 향하는 작은 발걸음이 지역 상권 활성화에는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