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 착수
- 27일 시청 대회의실서 시내버스 운행노선 효율화 방안 연구용역 개최
- 서비스 수준 분석 및 재무적 타당성과 효율성 진단을 토대로 노선 효율화 방안 모색
가금현 기자입력 : 2023. 03. 27(월) 14:48
2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시내버스 운행노선 효율화 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모습[제공=서산시]
[서산/CTN]가금현 기자 = 충남 서산시가 시내버스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 ‘서산형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으로 첫발을 내디뎠다.

시는 2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구상 서산시 부시장과 관계 부서의 과장을 비롯한 서산시의회 의원, 서령버스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내버스 운행노선 효율화 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용역은 인구와 산업의 급격한 변화를 겪은 서산지역의 여건에 맞게 시내버스 교통 체계도를 바꾸는 목적으로 추진된다.

특히 주 이용 계층이 고령층과 학생으로, 이들에 대한 교통 편익 확대를 위해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을 더는 미룰 수 없다는 것이 시의 입장이다.

시는 이번 용역으로 시내버스 노선에 대한 서비스 수준 분석 및 재무적 타당성과 효율성 진단을 토대로 노선 효율화 방안을 찾게 된다.

대중교통의 공적인 특성에 맞춰 버스 서비스 사각지대를 단계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 확대 등의 방안도 함께 검토한다.

아울러 주민 의견조사와 가상 선호 설문 등을 실시하는 등 시민 참여를 통한 효율적인 버스 운행방안을 수립할 계획이다.

물론 시내버스의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는 지역 운수업체의 재정 건전성이 우선이므로 경영개선대책 등 자구책 마련이 필수라는 것이 시 관계자의 설명이다.

구상 서산시 부시장은 “이번 착수보고회가 시내버스 문제 해결의 시발점이 된다는 점에 뜻깊다”라며 “대중교통편의 증진의 주춧돌이 될 이번 용역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말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