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덕 서부발전 사장, 글로벌 품질경영인 '대상' 수상
- 2021년 중대재해 제로 달성ⵈ공공기관 안전활동 최고등급 획득 -
이재필 기자입력 : 2022. 07. 05(화) 19:21
박형덕 서부발전 사장(왼쪽)이 4일 전력산업분야 품질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2 글로벌 품질경영인 대상'을 수상했다
[태안/CTN]이재필 기자 = 박형덕 서부발전 사장이 7월 4일 전력산업분야 품질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2 글로벌 품질경영인 대상'을 수상했다.

글로벌 품질경영인 대상은 한국품질경영학회가 지난 1998년부터 우리나라의 산업발전과 품질경영 활동에 크게 공헌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한 경영인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박형덕 사장은 현장에서 발로 뛰는 안전리더십을 발휘해 지난해 중대재해 ‘제로’ 달성 등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2021년 공공기관 안전활동 수준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A등급’을 받았다.

여기에 국내 최초로 수소혼소 발전기술을 개발하는 등 탄소중립 혁신기술을 선도하고, 신사업 개발 확대로 지속가능한 성장체계를 구축했다. 이뿐만 아니라 ESG 경영강화를 통해 신뢰와 협력의 기업문화를 조성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아울러 서부발전은 CEO의 적극적인 경영활동을 바탕으로 올해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 선정’과 ‘국가산업대상 4년 연속 수상’ 등 대내·외적으로 우수한 품질경영 성과를 인정받은 바 있다.

박 사장은 "이렇게 큰 상을 수상하게 돼 기쁘면서도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ESG 경영을 실천해 나가는 한편 기술개발을 통해 탄소중립을 선도함으로써 국민들에게 고품질의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친환경 에너지 글로벌 리더가 되겠다"이라고 밝혔다.
이재필 기자

jefeel2@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