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구 예산군수, 취임 일성 "공존과 소통하는 군정!"
- '새로운 내일, 하나된 예산' 위한 화합과 협력 나서야
최용관 기자입력 : 2022. 07. 05(화) 10:02
최재구 예산군수 7월 월례회의 직원 당부 모습[예산군 제공]
[예산/CTN]최용관 기자 = 최재구 예산군수의 취임 일성은 '공존과 소통하는 군정'이었다.

예산군은 지난 4일 최재구 군수 주재 첫 주간업무보고 및 7월 월례모임을 개최했다.

최 군수는 중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보고에서 각 부서별 사업 현황 및 업무보고를 받고 꼼꼼한 사업 추진과 함께 ‘공존과 소통하는 군정’을 위해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최재구 군수는 "인류학자 최재천 교수의 감동있는 글귀로 호모사피엔스는 현명한 종족이고 호모 신비우스는 공존하는 사람이라고 한다"며 "앞으로 군정을 이끌어 가면서 공존하기 위해 이 자리에 있는 모두가 현명함을 넘어 공존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고민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정권 변화에 민감해 하지 말고 편안하게 소통하며 업무의 효율성을 높여 군민에게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같은 날 오후 추사홀에서 이어진 7월 월례모임에서 최재구 군수는 첫 직원과의 인사말을 통해 감사와 함께 적극적인 협력에 나서줄 것을 당부했다.

최 군수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나가고 대안을 제시하는 것이 공직자의 역할이라고 생각한다"며 "화합과 협력 속에 '새로운 내일, 하나된 예산'을 만들 수 있도록 모두 힘을 합쳐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최용관 기자

1354oo@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