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상반기 일상감사 통해 예산 2억 9800만원 절감
이병종 기자입력 : 2022. 07. 04(월) 15:58
증평군청사(사진제공 증평군청)
[증평/CTN] 이병종 기자 = 증평군이 올 상반기 일상감사를 통해 총 2억 9800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일상감사는 각종 공사, 용역, 물품구입 등 계약을 통한 예산 집행 전에 사업추진 및 계약방법, 원가계산의 적정성 등을 점검․심사해 예산 낭비를 막는 제도이다.

총 59건(총 206억 5000만원)을 대상으로 일상감사를 실시해 계약방법 및 설계내용에 문제가 있거나 공사비를 과다 계상한 경우 등 19건을 바로잡았으며, 올해는 작년대비 코로나19 안정화로 인해 예비비 사용이 감소했다.

감사대상에는 올 한해 추진한 주요정책 및 현안사업의 집행 추정금액 ▲3억 이상의 공사 ▲7000만원 이상의 용역 ▲2000만원 이상의 물품 구매 등이 포함됐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낭비요인을 꼼꼼히 검사해 재정지출의 건전성과 투명성을 확립하겠다"고 말했다.
이병종 기자

whansign@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