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현장점검 나서
정지철 기자입력 : 2022. 06. 29(수) 13:05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시설물 현장점검[논산시 제공]
[논산/CTN]정지철 기자 = 논산시(권한대행 부시장 안호)는 지난 28일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를 위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및 배수펌프장 시설물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안호 논산시장 권한대행과 김영기 안전총괄과장은 직원들과 함께 방축배수펌프장과 지산배수펌프장을 방문해 시설상태 및 펌프정상 작동 여부 등을 꼼꼼히 살폈다.
배수펌프장 시설물 현장점검[논산시 제공]

방축·지산배수펌프장은 지대가 낮은 논산시내에 가둬진 물을 방류하천인 논산천으로 강제로 방류시켜, 시가지 및 농경지 침수예방에 큰 효과를 주는 시설물로, 시는 지난 8일 논산소방서, 한국전기안전공사 충남남부지사 등 3개 기관과 함께 배수펌프장 합동 안전점검을 진행한 바 있다.

또, 침수위험지구로 지정된 지산동 일원에서는 유수지 증설 V=4,100㎥, 배수로 정비 L=1,000m, 수문 재설치 1개소(2EA), 소교량 재설치 2개소 등 현재 추진 중인 지산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대해 철저한 관리가 강조됐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철저한 시설물 관리 및 재해예방사업을 추진하여 자연재난으로부터 시민이 안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지철 기자

lby4426@gmail.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