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삼천포대교공원 내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방미희 기자입력 : 2022. 05. 10(화) 21:33
미세먼지 신호등
[사천/CTN]방미희 기자 = 사천시는 미세먼지, 오존 수치 등 대기오염도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미세먼지 신호등'을 삼천포대교공원에 설치했다고 밝혔다.

이 신호등은 인근 대기오염측정소의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전송받아 4가지 색깔의 얼굴표정으로 대기 정보를 표출하는 장치로서 미세먼지에 대한 예방 활동과 대응력을 높일 수 있다.

실제로 이 신호등은 농도에 따라 좋음(파랑, 0~15㎍/㎥,) 보통(초록, 16~35㎍/㎥), 노랑(나쁨, 36~75㎍/㎥), 빨강(매우나쁨, 76㎍/㎥~)으로 표시된다.

특히, 이 신호등은 미세먼지 정보 외에도 산불위험도나 코로나19 확진자 정보도 실시간 표출이 가능해 주민 홍보를 위한 활용도가 더욱 높아진 것이 특징이다.

사천시 관계자는 "최근 사천바다케이블카로 관광객이 많아진 삼천포대교공원에 미세먼지 신호등을 설치해 방문객과 주민들이 대기질 정보를 쉽게 확인하고 미세먼지 농도에 따라 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방미희 기자

dore146@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