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혁신수요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간부들부터 실무 직원들까지 폭넓게 참여 우수 아이디어는 제품 개발로 연결
박형태 기자입력 : 2021. 12. 07(화) 19:31
[사진제공=조달청]
[충북/ CTN]박형태 기자 = 조달청(청장 김정우)은 지난 9월~10월 전 직원을 대상으로 제1회 혁신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를 개최했다.

조달 업무 및 실생활과 관련된 57건의 혁신아이디어가 접수되었고, 외부 전문가들의 심사를 거쳐 엄선된 4건의 아이디어가 우수등급을 부여받았다.

이번 이벤트에는 국장급 2명, 과장급 5명 등 간부들과 청원경찰, 파견 군인 등 전 직원이 폭넓게 참여했다.

영예의 1등은 "여름철 차량 내 질식사고 방지 알림 서비스"를 제안한 서울지방조달청 조희성 주무관(방호서기보)이 수상했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3일 조주무관이 근무하는 서울청을 찾아가서 직접 상금을 수여하고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조 주무관은 "곧 태어날 아기가 안전한 세상에서 살 수 있게 해주는 게 무엇인지 생각하다보니, 기사로 접했던 차량질식사고가 생각났다. 앞으로 혁신수요 인큐베이팅을 통해 이 아이디어가 실제 제품으로 개발되어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그 외 우수 아이디어로는 "시각장애인용 자율주행 휠체어"(안재영 사무관), "공영주차장 실시간 예약 시스템"(서정범 주무관), "어린이보호구역 특수 신호등"(이지훈 청원경찰)이 선정됐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이번 이벤트는 청 내 간부부터 실무 직원까지 다양하게 참여한 의미 있는 행사였다"면서, "참신한 아이디어를 많이 내준 실무 공무원에 특별히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이에 더하여, "앞으로도 조달청 내외부의 혁신수요 아이디어를 발굴해서 제품화하여 공공서비스를 적극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이번에 우수 아이디어로 선정된 제안들은 조달청 혁신수요 인큐베이팅 과제로 선정되어, 향후 전문가들의 컨설팅을 거쳐 실제 제품으로 개발될 예정이다.



박형태 기자

koaacj@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