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대천해수욕장' 2021년 우수해수욕장으로 선정
- 보령형 K-방역을 통한 안전한 해수욕장 운영이 높은 평가 얻어…국비 1억원 확보
임종복 기자입력 : 2021. 10. 14(목) 10:38
2021년 개장기간 대천해수욕장 전경
[보령/CTN]임종복 기자 = 보령시 대천해수욕장이 해양수산부에서 주관한 2021년 해수욕장 평가에서 '우수해수욕장'으로 선정됐다.

올해 개장한 전국 해수욕장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평가는 1차로 기본시설 운영·관리 및 방역 관리 분야를 평가해 상위 8개의 후보지를 선정하고 이용객 분산 유치 정책과 이용객 만족도 등을 살피는 2차 평가를 통해 최종 3개소를 우수 해수욕장으로 선정했다.

대천해수욕장은 코로나19 확산에도 선도적인 방역시스템으로 국민들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휴양공간을 제공해 우수한 평가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해수욕장 방문객에 대한 일회성 발열검사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발열 여부를 스스로 확인할 수 있는 방역시스템인 '체온스티커'를 도입해 발열 체크 검역소에서 24시간 배부했다.

이는 전국 7개 시도 26개 해수욕장에 확대 보급되며 전국 해수욕장의 방역 표준이 되는 등 K-방역의 선도모델이 됐다.

또한 최첨단 드론을 활용한 방역대책도 빛났다.

전국 최초로 야간에 드론을 사용한 LED 문구를 송출해 마스크 착용, 백사장 내 취식금지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안내하고 관광객이 없는 새벽시간에는 백사장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아울러 물놀이 안전센터에 드론 조종 및 영상 관제 인력을 편성해 관찰이 어려운 사각지대 영상을 촬영하고 CCTV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한 모니터링 실시로 단 한건의 물놀이 사고 없이 안전하게 운영을 마무리했다.

이밖에도 해수욕장 내 확진자 발생 시 동선 조기 확보를 위해 해수욕장과 주요 시설에 안심콜을 가동하고, 파라솔·텐트 등 차양시설 2m 이상 거리두기 설치 등 체계적인 운영을 통해 지난 9월 실시한 대면 평가에서 방역관리, 안전관리, 시설관리 등 6개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대천해수욕장이 우수해수욕장으로 선정됨에 따라 시는 2022년도 해수욕장 이용개선 사업예산으로 국비 1억 원을 확보하고 이와 함께 장관 표창 및 포상금 1백만 원을 수상하게 된다.

김동일 시장은 "지난해 전국 최초로 시행한 발열체크 검역소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촘촘하고 선도적인 방역 대책을 마련한 덕분에 이런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능동적이고 선제적인 관리로 대천해수욕장을 전국 최고 해수욕장으로 가꿔나가겠다"고 말했다.

임종복 기자

pr0054@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