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제11회 충남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최우수상' 수상
- 면천면 활력바라지복지회관 주민커뮤니티 공간 우수사례로 주목
가금현 기자입력 : 2024. 06. 24(월) 09:40
최우수상 수상(가장왼쪽 박연규위원장)/사진제공=당진시
[당진/CTN]가금현 기자 = 면천면 주민커뮤니티 공간인 활력바라지복지회관(위원장 박연규)이 지난 20일 충청남도에서 진행한 제11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농촌만들기 부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는 주민과 지자체가 행복하고 활력 넘치는 마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사례를 발표하고, 이를 공유해 주민화합과 마을 공동체 활성화를 이루고자 진행하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의 행사이다.

면천면 활력바라지복지회관은 농촌만들기 부분에서 시 대표를 선정하는 1차 평가, 도 대표를 선정하는 2차 평가, 콘테스트 진출 지역을 선발하는 3차 현장평가를 거쳐, 충청남도를 대표해 전국대회에 진출하게 됐다. 앞으로 전국의 22개 거점과 경합을 벌이게 되었으며, 9월 4일 KT대전인재개발원에서 진행되는 본선에 참가한다.

면천면 활력바라지복지회관은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으로 2018년~2022년까지 조성된 거점으로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목욕탕, 작은도서관, 동아리실, 꿈나무 쉼터를 조성하며 면천 주민들의 커뮤니티 공간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면천농협, 주민자치회, 개발위원회, 면천읍성보존회 등과 MOU를 체결하고 다양한 지원을 받아 전국적으로 성공한 사례가 드문 마을목욕탕만들기 사업을 성공시켜 큰 주목을 받았다.

이남길 농업정책과장은 “충남의 대표로 전국대회에 진출하는 만큼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그동안 열심히 노력해 준 박연규 위원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