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정신장애인 사회적응능력 향상.연대감 증진 노력
진도서 정신건강화합한마당...체육대회.문화공연 등 다채
하성매 기자입력 : 2024. 06. 19(수) 20:00
정신건강화합한마당 행사(사진제공 전라남도)
[전남/CTN]하성매 기자 = 전라남도는 오는 20일까지 진도 쏠비치리조트에서 2024년 전남도 정신건강화합한마당을 개최해 정신장애인의 사회적응능력 향상 및 연대감 증진에 나선다.

제23회를 맞은 정신건강화합한마당은 전남도가 주관하고, 전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가 주최한다.

매년 시군 정신장애인의 사회적응능력 향상을 도모하고 가족 간 화합과 교류의 장을 마련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행사에는 김희수 진도군수, 김인정 전남도의원, 22개 시군 정신장애인과 가족, 관계자 등 60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는 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정신요양.재활시설 이용자를 포함해 참여대상을 확대했다.

또한 체육대회, 문화공연, 진도군 주요 관광지를 관람하는 힐링투어 등 모두가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상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정신장애 평생유병율은 27.8%로 국민 4명 중 1명은 평생 한 번 이상 우울.불안 등 정신건강 문제를 경험하고 있어, 일상 속에서 정신건강을 관리하고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정신질환 인식개선과 맞춤형 정신건강사업을 추진해 모두가 함께 행복한 전남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올해 7월부터 우울·불안 등 정서적 어려움이 있는 사람들이 심리상담 서비스를 받도록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하성매 기자

jyh7583@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