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청 육상팀, 목포종합경기장에서 잇따른 신기록 경신
- 한국 육상 남자 400m 계주팀(서천군청 이용문, 광주시청 김국영, 고승환, 안양시청 이시몬) 10년만에 한국신기록 38초68
- 이용문 선수 100m 우승 ‘10초22’ 한국 4위 기록 수립
임종복 기자입력 : 2024. 06. 18(화) 10:46
제53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수상 모습(맨 왼쪽-서천군청 육상팀)
[서천/CTN]임종복 기자 = 서천군청 소속 육상팀이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목포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 제53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서 뛰어난 성과를 거두며 금메달 3개를 획득했다.

14일 이용문(서천군청), 이시몬(안양시청), 김국영·고승환(광주광역시청)으로 구성된 남자 계주 국가대표팀은 남자 일반부 400m 계주 결선에 초청팀 신분으로 출전해 38초 68의 한국 신기록을 수립했다.

이 기록은 지난 2014년 한중일 친선대회에서 세운 종전 한국기록인 38초74를 0.06초 앞당기며, 10년 만에 경신된 한국 신기록이다.

이용문 선수는 400m 계주뿐만 아니라 남자 일반부 100m 경기에서 10초22의 기록으로 대회신기록을 수립하며 금메달을 차지했으며, 선수 기준 한국 역대 공동 4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남자 일반부 200m 경기에서도 서민준 선수가 20초대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해 지난 여수 KTFL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를 시작으로 이번 대회 금메달을 포함해 시즌 4관왕에 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또, 남자 일반부 400m 계주경기에서도 김현탁, 최선재, 이재하, 서민준 등 서천군청 소속 선수들이 39초 58의 기록으로 역시 대회신기록을 수립하며 정상에 올랐다.

김기웅 군수는 “각종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선수들에게 서천군민과 함께 응원하고 박수를 보낸다”며, “선수들이 제 실력을 발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여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동 서천군청 감독은 “육상팀을 응원해 주시는 서천군민 여러분 덕분에 좋은 결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다가오는 전국체전에서도 최선을 다해 육상팀의 명성을 이어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임종복 기자

pr0054@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