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18일 의료계 집단휴진 대응해 보건소 연장 진료
- 공주의료원도 18일 한시적으로 진료 연장
이은춘 기자입력 : 2024. 06. 18(화) 09:42
공주시보건소 연장진료 운영 안내/사진제공=공주시
[공주/CTN]이은춘 기자 = 공주시(시장 최원철)는 18일 의료계 집단휴진이 예고됨에 따라 보건소 진료시간을 18일 한시적으로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하기로 했다.

시는 의료계 상황이 긴박하게 돌아가고 있는 만큼 관내 의료기관의 집단휴진 참여 여부와 관계없이 18일 하루 교동에 위치한 보건소의 진료 시간을 오후 6시에서 8시까지 2시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또, 충청남도 공주의료원도 18일 근무 시간을 2시간 연장해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 내·외과계 외래진료를 연장한다.

시는 18일 오전 관내 의원 64개소 등을 대상으로 진료 상황을 점검하고 휴진율이 30% 이상일 경우 현장점검과 채증을 실시할 예정이다.

문 여는 병의원과 약국 정보는 응급의료 포털(www.e-gen.or,kr), 복지부·공주시청(공주시보건소), 국민건강보험공단, 심평원 누리집, 모바일 앱 응급 의료 정보 제공(e-gen)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기남 보건소장은 “의료계 집단휴진이 예고된 만큼 의료기관 방문 전 반드시 전화 확인 후 방문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은춘 기자

yflee58@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