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노사민정협의회 분과위원회 발대식
근로자 권익 보호 및 상생협력 전담할 3개 분과 실무기구 구성
정민준 기자입력 : 2024. 06. 13(목) 13:50
대전시 노사민정협의회 분과위원회 발대식 이미지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전시는 13일 둔산동 근로종합복지회관에서 노동자들의 권익과 안전한 근로환경을 강화하기 위해 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이장우)분과위원회 합동 발대식을 개최했다.

새롭게 구성된 분과위원회는 고용노동부 대전지방노동청, 한국노총, 대전상공회의소, 국가인권위원회, 한국조폐공사 등 15개 기관 21명이 참여했으며 노동 권익, 안전한 일터, 일자리 창출 등 3개 분야로 구성되어 근로자 권익 보호 증진 활동 기획 및 정책 프로그램 개발, 청년 및 취약계층을 위한 일자리 지원 프로그램 개발·운영 기능을 담당할 예정이다.

이날 발대식에서 선출된 각 분과위원회 위원장은 노사민정 거버넌스의 원활한 작동과 상생협력을 위해 힘을 모으겠다고 다짐했다.

손태진 노사민정협의회 사무국장은 “효과적인 분과위원회의 구성은 대전시의 사회적 발전과 안정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분과위원회는 지역의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배정란 대전시 일자리경제과장은“이번에 신설된 분과위원회와 함께 앞으로도 노동자들의 근로환경 개선과 안전 확보를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분과위원회는 발대식 후에 대전시청 네거리로 이동하여 노동자들의 기본인권을 보호하고 존중하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캠페인도 펼쳤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