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2024년 산촌정원학교" 참가자 모집
박철우 기자입력 : 2024. 04. 22(월) 11:31
2024년 산촌정원학교 참가자 모집(포스터) / 제공=괴산군
[괴산/CTN]박철우 기자= 충북 괴산군 산촌활성화종합지원센터(센터장 임찬성)는 귀·산촌 희망자, 임업인, (예비) 산주, 정원사업 관심자를 대상으로 '2024년 산촌정원학교' 참가자를 22일부터 오는 5월 1일까지 모집한다.

오는 5월 12일부터 시작하는 ‘2024 산촌정원학교’는 정원 전문가에게 배우는 체계적인 교육과 함께 나만의 정원을 만들어 볼 수 있는 기회로, 7월 14일까지 매주 일요일마다 총 10회 진행되며 선착순으로 20명 모집한다.

교육비는 20만원이며 수료자에게는 △임업후계자 양성과정 및 임업후계자 보수과정 이수시간 인정, △귀산촌인 창업·주택구입 지원요건 교육 이수시간 인정, △귀산촌 이수시간 인정 혜택이 주어진다.

교육 내용은 '자연주의 정원 조성과 식재'를 시작으로 나만의 정원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포레스트가든 이론과 조성 실습 △숲 정원 만들기 실습 △정원 시설물 만들기 실습 등 다양한 실전 내용으로 채워진다.

현장에서 검증된 생생한 이론을 통해 정원관리의 노하우를 배울 수 있다.

산촌활성화종합지원센터는 지난해 산촌정원학교 1~4기(실전 정원체험으로 배우는 산촌정원 꾸미기, 정원관리와 정원 시설물 제작, 야외화덕 만들기, 정원 작은집 짓기)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진행했다.

또한, 2024년 3월 산림청 전문교육기관으로 지정되어 다양한 산림임업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산촌정원학교를 수료한 교육생은 "꽃, 나무와 훨씬 더 가까워지고 자연정원의 본보기를 체험하고 배웠다"며 "산림생태텃밭 실습을 통해 자신감을 얻게 되었고 알차고 좋은 교육이었다"라고 소감을 남겼다.

임찬성 센터장은 "정원은 일을 만드는 게 아니라 즐기기 위해서 배우고 꾸미는 것"이라며 "사람이 깃들어 살고 즐겁게 가꾸고 먹거리와 볼거리가 나오는 슬로우 라이프를 준비해 볼 절호의 기회"라고 말했다.

교육신청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산촌활성화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www.localdesign.c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관련 문의는 ‘산촌활성화종합지원센터’ 카카오톡 채널과 전화(043-760-7704)로 가능하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