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화상병 사전 방제" 총력
박철우 기자입력 : 2024. 03. 20(수) 14:33
괴산군청 전경
[괴산/CTN]박철우 기자= 충북 괴산군(군수 송인헌)은 관내 사과·배 농가(487농가, 477.1㏊)에 과수화상병 사전방제 약제(3회분)를 배부 완료했다고 밝혔다.

농가에서는 공급된 약제를 3월 중 꽃눈이 트고 녹색 잎이 펴지기 직전인 녹색기부터 전엽기 사이에 1차, 개화가 50% 이뤄진 시기부터 5~7일 간격으로 2, 3차 방제한 후 반드시 방제확인서를 작성해 빈 약제 봉지와 함께 1년간 보관해야 한다.

괴산군은 21년 5건, 22년 2건, 23년 10건의 화상병이 발생해 인접농가를 포함해 총 면적 10.6㏊의 과수원을 공적 방제 지침에 따라 매몰했으며, 올해는 아직까지 발생이 없는 상황이다.

괴산군 농업기술센터는 화상병 사전 방제를 위해 전직원과 예찰요원이 11개 읍면 사과·배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상시 예찰 중이며, 작업 도구 소독, 건전묘목 사용, 농작업자 주의사항 지도 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화상병 주요 발생시기인 5월에서 8월까지 예방과 예찰에 집중하겠다"라며 "화상병 발생 예방을 위한 농가들의 적극적인 예방활동을 부탁드리며, 의심주가 발견될 시 즉시 농업기술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