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제68회 현충일 추념식 행사 거행
- 새로 단장한 천안보훈공원에서 시민과 함께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추모
강현수 기자입력 : 2023. 06. 06(화) 23:07
천안시는 6일 제68회 현충일을 맞아 새롭게 단장한 천안보훈공원에서 현충일 추념식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천안/CTN]강현수 기자 = 천안시는 6일 제68회 현충일을 맞아 새롭게 단장한 천안보훈공원에서 현충일 추념식 행사를 거행했다.

이번 추념식은 박상돈 천안시장을 비롯해 보훈가족과 공공기관장, 단체장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나라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고 고귀한 희생을 추모했다.

이날 행사는 오전 10시 정각 사이렌 취명에 맞춰 진혼곡 연주, 조총 발사, 묵념을 이어서 진행하고, 헌화 및 분향, 추념사, 추도사, 헌시 낭송과 현충일 노래 순으로 엄숙하게 열렸다.

한편 천안시는 올해 시민친화 보훈공원 조성공사를 통해 보훈공원을 새롭게 단장했다. 호국영령을 기리는 기념비를 공원 상단으로 재배치해 호국보훈의 의미를 되새기고, 공원 내에 의자, 그늘막 등 편의시설 설치, 꽃과 나무 식재로 공원 기능을 강화해 시민들이 편안하게 휴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이 6일 제68회 현충일을 맞아 새롭게 단장한 천안보훈공원를 방문해 헌화와 분향을 하고 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애국선열들의 넋을 위로하고 그 고귀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이 자리에 모였다”며, “우리가 함께한 이곳 보훈공원은 우리나라를 위해 희생한 분들의 고귀한 넋이 기린 뜻깊은 곳으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예우를 강화하고 시민 누구나 편안하게 휴식을 누릴 수 있도록 보훈공원을 애국충절 고장의 명성에 걸맞은 공원으로 재정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어려움이 닥칠 때마다 한마음으로 단결해 국난을 극복한 우리 민족처럼 올해 천안시는 시 승격 60주년의 해를 맞아 문화의 힘을 통해 우리 민족이 한없이 갖고 싶어 했던 아름다운 나라를 만드는 출발점으로 삼겠고, 2023 천안 K-컬처박람회 첫 개최를 통해 고품격 문화도시에 걸맞은 천안의 진면목을 드러내겠다”고 덧붙였다.
강현수 기자

visso8478@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