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세로 태안군수, 지역 특산물 마늘 우수성 알렸다
- 5일 서울 하나로마트 창동점서 농협 및 향우회 관계자들과 마늘 판촉행사 진행
이재필 기자입력 : 2023. 06. 05(월) 11:54
5일 농협 하나로마트 창동점에서 판촉 행사에 나선 가세로 군수 및 농협·향우회 관계자들 모습[제공=태안군]
[태안/CTN]이재필 기자 = 태안지역 특산물인 마늘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가세로 군수와 농협, 향우회 관계자들이 직접 대도시 마트를 찾았다.

태안군은 5일 서울시에 위치한 농협 하나로마트 창동점에서 가세로 군수 등 군 관계자, NH농협은행 태안군지부 김상식 지부장을 비롯한 읍·면 농협 조합장, 재경향우회·재인향우회·재안산향우회 회원 등 29명이 태안 마늘을 홍보하는 판촉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농협경제지주(주) 태안군연합사업단(단장 홍성훈)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지역 농산물을 널리 알려 소비 촉진과 농가 소득 증대를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관내 농가에서 직접 재배한 우수한 품질의 햇마늘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해 큰 인기를 끌었다.
가세로 군수를 비롯한 참여자들이 일일 판촉사원이 돼 어깨띠를 두르고 태안 마늘의 우수성을 홍보해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특히, 가세로 군수를 비롯한 참여자들이 일일 판촉사원이 돼 어깨띠를 두르고 태안 마늘의 우수성을 홍보해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끌었으며, 서울·인천·안산의 태안 향우회원들도 행사에 함께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장을 보러 마트를 찾은 주민 한모(40, 도봉구 창동) 씨는 “태안산 마늘이 품질 좋기로 유명한데 오늘 좋은 기회에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게 돼 만족한다”며 “군수님과 지역 농협 관계자 분들이 이렇게 서울까지 오셔서 열심히 홍보하시니 더욱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군과 농협은 5일 행사 종료 후에도 이달 하순까지 서울과 수원, 대전, 청주 등 대도시권의 농협 대형유통매장과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태안군 농산물 판촉 행사를 계속 진행할 예정이다.

가세로 군수는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서는 농산물 판로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보고 대도시 소비자들을 직접 만나기 위해 오늘 행사에 참여했다”며 “앞으로도 태안의 우수 농특산물을 소비자들에 적극 알려 재배농가의 소득과 연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역 우수농산물의 판로 확대를 위해 농협과 손잡고 적극적인 홍보를 진행하고 있으며, 수시로 대도시를 찾아 판촉 활동을 추진하고 TV 홈쇼핑과 우체국 쇼핑몰 입점 등 온라인 직거래 판촉도 진행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재필 기자

jefeel2@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