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주한미군 초청 ’팸투어‘ 실시 ...글로벌 관광 홍보 '으뜸'
동구의 천혜의 자연 경관 투어 및 염색 체험 등 이색 체험 실시
정민준 기자입력 : 2023. 05. 15(월) 15:54
△참가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는 모습(가운데 박희조 동구청장)
[대전/CTN]정민준 기자ㅣ지난 13일 주한미군 관계자들을 위한 대전 동구표 팸투어 행사가 개최됐다.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는 주한 미군 관계자를 초청해 ‘팸투어’를 진행, 글로벌 명품 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글로벌 관광 홍보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 3월 동구 상소문화공원의 2023년 강소형 잠재관광지 선정 및 한미동맹 7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한국관광공사 대전충남지사 주관으로 개최됐다.

박청장은 첫 출발지인 우암사적공원을 방문해 직접 주한미군 관계자를 환대하며, 동구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교통의 편리성을 홍보하며 동구에 재방문해주기를 요청했다.

구는 팸투어단에 상소동산림욕장, 우암사적공원, 만인산 자연휴양림 등 동구가 가진 천혜의 자연 관광지를 소개했으며, 염색체험 등을 제공해 기억에 남는 동구 관광이 될 수 있도록 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우리 동구는 대전 발전의 시발점으로 빼어난 자연경관 외에도 소제동 카페거리, 대동하늘공원 등 트랜디한 관광 명소의 집합지”라며 “이번 팸투어단 방문으로 국내․외에 동구의 대표관광지를 홍보하고, 잠재력 있는 관광자원을 지속적으로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