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2022 물 관리 최우수 지자체 선정
임종복 기자입력 : 2022. 07. 05(화) 13:19
최우수 기관 선정 기념촬영 장면[부여군 제공]
[부여/CTN]임종복 기자 = 부여군(군수 박정현)이 지난달 30일 대전 K-water 인재개발원에서 열린 '2022 제16회 물과 건강포럼'에서 물 관리 최우수 지방자치단체로 선정됐다.

환경타임즈와 환경방송(GKBS)이 주최하고 국회물포럼·환경부·한국수자원공사가 후원하는 물과 건강포럼은 매년 물 관리 분야에서 효율적 업무수행을 한 지자체를 대상으로 표창장을 수여한다. 올해 선정된 물 관리 최우수 지자체는 부여군을 비롯해 청주시, 제주도, 곡성군 등 4곳이다.

이번 선정은 주민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상수도를 공급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여 온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로 풀이된다. 지난 5월 1차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성과판정 심의에서 최종 합격한 것이 대표 성과다. 2017년 사업 착수 당시 50.5%에 불과했던 유수율을 5년 만에 87.0%까지 끌어올렸다. 올 3월에는 환경부 주관 노후상수도 정비 추가공모에 선정돼 국비 86억원을 확보했다.
부여군 상하수도사업소 이상석 소장 발표 장면[부여군 제공]

이번 포럼에선 지속가능한 지방상수도 발전방향 및 선진화를 주제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2단계 준비,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 구축사업의 동향과 물 관련 산업 활성화 교류 등도 이뤄졌다. 특히 전국 지자체에서 유일하게 군 상하수도사업소 이상석 소장이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정책방향'을 주제로 좌중 앞에서 발표를 진행하기도 했다.

박정현 군수는 "이번 선정 배경에는 상하수도사업소 직원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열정이 있었다"며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 구축사업과 환경부 신규 공모사업 등 추가사업을 지속해서 추진해 물 관리 최우수 기관에 걸맞은 선진 상수도 공급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종복 기자

pr0054@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