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성환 당진시장 "부서장 넓은 시야 가져야" 강조
- 민선8기, 취임 후 첫 통합공유회의 주재
가금현 기자입력 : 2022. 07. 04(월) 10:34
오성환 당진시장은 4일 시청 아미홀에서 취임 후 첫 통합공유회의[당진시 제공]
[당진/CTN]가금현 기자 = 오성환 당진시장은 4일 시청 아미홀에서 취임 후 첫 통합공유회의를 주재하는 자리에서 시간 절약을 위해 부서장이 모여 업무보고 하는 형식을 탈피하고, 실용적 운용을 위해 부서별 문제점 및 현안 위주의 질문‧답변과 토론하는 방식으로 전환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오시장은 "부서장의 시야를 넓혀야 한다"며 "공직생활을 마치고 8년을 민간인과 사업자의 신분으로 발전하는 타 지역을 다니다 보니 공무원 사고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절실히 느꼈다"고 말하며 공직자의 시야에 따라 지역 발전이 결정된다고 강조했다.

또 공직자가 계획을 세우면 목표를 달성해야 하는 의무가 있는데 잘 이뤄지지 않는다면서 말로만 하는 행정이 아닌 실질적 행정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 밖에도 공무원들이 관심이 많은 인사 문제 관련해서는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객관적 기준을 갖고 준용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우리 아이들과 직결되는 학교 문제와 같은 사안에 대해서는 해당 기관에 미루지 말고 행정이 먼저 적극적으로 대응해 교육여건이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