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생활쓰레기 배출시간 변경 홍보
- 서령버스 협조, 시내버스 앞 홍보문 부착
- 불법투기 감시단 투입, 배출시간 및 종량제봉투 사용 홍보
가금현 기자입력 : 2022. 07. 01(금) 09:55
시내버스 생활폐기물 배출시간 준수 홍보문 부착 모습[서산시 제공]
[서산/CTN]가금현 기자 = 충남 서산시가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쓰레기 배출 시간 지키기' 홍보에 나섰다.

1일 시에 따르면 올해 4월 환경미화원의 근로환경 개선과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 출퇴근 교통 여건 등을 고려해 근무 시작을 오전 4시에서 오전 6시로 조정했다.

또, 일반종량제봉투 쓰레기 등 생활폐기물 배출시간은 오후 8시~오전 5시까지로 변경했다.

시는 변경된 쓰레기 배출 시간을 홍보해 '낮 시간' 쓰레기 없는 환경을 조성코자 다방안 홍보를 시작했다.

시는 '종량제 봉투 사용 생활화! 쓰레기 배출시간 준수'홍보문을 시내버스 앞에 부착해 노출을 본격화했다.

또, 불법투기 감시단 4명을 동 지역에 투입해 변경된 쓰레기 배출시간과 종량제봉투를 사용할 것을 홍보토록 했다.

이용 자원순환과장은 "생활폐기물 배출시간을 준수하고, 종량제봉투 사용과 재활용품 분리배출 등 성숙한 시민의식을 통해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에 협조해 달라"고 말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