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공주시장 퇴임…민선7기 4년 공주시정 마무리
- 소통과 혁신으로 시작된 긍정적 변화, 공주시 미래 이끌 동력 확신
이은춘 기자입력 : 2022. 06. 30(목) 11:41
김정섭 공주시장이 민선7기 4년을 마무리하고 30일 퇴임했다
[공주/CTN]이은춘 기자 = 김정섭 공주시장이 민선7기 4년을 마무리하고 30일 퇴임했다.

김 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대백제실에서 열린 제9대 공주시장 이임식을 갖고 공주시민과 공직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임기 마침표를 찍었다.

김 시장은 "민선7기 4년 동안 시정을 운영하면서 시민의 참여 기반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했다. 시민들의 역량이 강화되고 풀뿌리민주주의가 되돌릴 수 없을 정도로 발전해왔다"고 평가했다.

또, "소통과 혁신으로 시작된 긍정적 변화가 앞으로 공주시의 미래를 이끌어갈 동력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며, "올해 공주시의 시정화두로 삼은 '구동존이'처럼, 공주시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고 공동의 목표를 설정하고 함께 이뤄내도록 힘을 합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주시 제공

특히 "지난 4년간 공직자들의 축적된 역량과 열정은 저출생, 고령화, 양극화의 위기를 공주시에 맞게 훌륭히 극복해 나갈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코로나19의 엄중한 상황에서도 시민들께 약속드린 100대 공약사업 이행, 국‧도비 확보, 주요 현안사업의 차질없는 추진을 성실하게 추진할 수 있었고, 많은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다. 이는 시민 여러분의 아낌없는 성원과 공직자들의 노력 덕분"이라며 존경과 감사를 표했다.

이어 "임기 동안 신바람 공주 활기찬 미래를 이루기 위해 단 하루로 몸과 마음을 편하게 쉰 적이 없었는데 지금 돌아보니 하루하루가 소중했고 보람찬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항상 시민 곁에서 함께 하겠다. 시민 여러분과 공직자 여러분의 발전을 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은춘 기자

yflee58@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