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코로나19 피해회복...‘지역경제 활력 제고’ 온힘

- 지역 경제단체장 간담회 개최··· 코로나 위기극복 및 경제활성화 도모
정민준 기자입력 : 2022. 03. 22(화) 11:16
▲계룡시(시장 최홍묵)
[계룡/CTN]정민준 기자ㅣ계룡시(시장 최홍묵)는 22일 최홍묵 시장과 김용대 시 기업인연합회장 등 관내 5개 경제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모색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19로 심각한 경제적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등에 대한 지원 및 성공적 일상회복을 위한 방안과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대책을 논의하고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먼저, 시는 코로나19 피해 회복을 위해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적극 지원을 통한 기업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행정력을 집중하여 모든 노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코로나19 방역조치 시행으로 생계에 어려움을 감내하며 적극 협조하고 있는 소상공인 등에게 충남형 긴급재난지원금 및 시차원의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을 비롯하여 △상수도 요금 감면 △지방세 감면 △골목상권 소비지원 △중소기업 육성자금 지원 등 다양한 지원시책을 추진 중이라고 전했다.

시는 이날 논의된 의견들을 수렴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에 반영하고, 지난 해 구성된 일상회복 추진단을 중심으로 정부 방역지침 개편 상황에 따라 지역의 일상회복 선도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최시장은 “코로나19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등이 위기상황을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올해를 시민들의 완전한 일상회복 원년으로 삼아 피해 회복 및 지역경제 활력 제고에 온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