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농소천 산책로 연결공사’로 시민 편의·안전 확보
정민준 기자입력 : 2021. 12. 19(일) 19:32
[사진제공=계룡시]
[계룡/CTN]정민준 기자ㅣ계룡시(시장 최홍묵)는 새롭게 조성된 대실지구와 기존 조성되었던 금암동 지역의 농소천 산책로를 연결하는 공사가 현재 순조롭게 추진중에 있다고 밝혔다.

그동안 기존의 농소천 산책로는 계룡고 사거리 일원 교량(진틀 다리)으로 인한 단절로 많은 시민들이 중간에 차도로 올라와 인근 횡단보도를 통하지 않고 4차선 도로를 무단횡단 하는 등 교통사고 발생 위험이 항상 상존하고 있었다. 이로 인해 인근을 산책하는 시민들은 많은 불편을 겪어왔으며 이에 대한 개선 요구가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에 시에서는 시민의 안전과 편의를 도모하고 산책로 이용자들의 환경 개선을 위하여 3억 5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진틀다리 밑 일대의 양 옆 산책로를 연결하는 ‘농소천 산책로 연결공사’를 원활하게 추진중에 있다.

시에 따르면 해당 공사는 올 해 11월에 착공해 오는 2022년 5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사업량은 총연장 197m(좌안 84m, 우안 113m), 폭은 인도 2m로 조성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금번 농소천 산책로 연결공사가 완료되면 기존에 단절된 산책로로 인해 그동안 불편을 겪었던 이용자들의 편의는 물론, 교통의 흐름에 방해받지 않고 시민분들께서 안전하고 편안하게 산책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어 더욱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