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찾아가는 공동주택 주민학교’추진

- 찾아가는 야간교육으로 입주민 참여 확대
정민준 기자입력 : 2021. 12. 09(목) 20:55
[대전/CTN]정민준 기자ㅣ서구(구청장 장종태)는 공동주택관리 법령의 이해도를 높이고, 관리의 적정성 및 입주민 분쟁·갈등을 예방하기 위해 ‘찾아가는 공동주택 주민학교’를 추진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찾아가는 공동주택 주민학교’는 지난 2015년부터 현재까지 총 88회에 걸쳐 2,51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주민 맞춤형 교육 서비스로, 공동주택 입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실무 경력이 풍부한 전문 강사(주택관리사)가 ▲공동주택관리법 ▲각종 공사·용역 사업자선정 방법 ▲장기수선계획 등, 공동주택관리에 관한 내용을 생생한 사례와 함께 교육한다.

특히, 2016년부터는 입주민들의 편의를 도모하고자 야간 교육을 실시하는 등 입주민들의 참여를 위한 적극 행정을 펼치고 있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공동주택 입주민의 권리와 의무를 이해하고, 투명하고 효율적인 관리를 통해 입주민의 공동주택 주거 만족도가 높아지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