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신도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민간투자사업(BTO-a) 본격 추진
조성찬 기자입력 : 2021. 12. 06(월) 15:05
아산신도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민간투자사업 실시협약식
[아산/CTN]조성찬 기자 = 아산시가 6일 (가칭)아산그린허브 주식회사(주간사-(주)테크로스워터앤에너지 대표이사 김정철)와 '아산신도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민간투자사업(BTO-a)' 실시협약을 맺으며 본격적인 동부 생활권 환경기초시설 인프라 구축에 나섰다.

아산신도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은 아산신도시 주변 지역 대규모 도시개발사업과 산업 단지 조성으로 발생하는 하수를 안정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총사업비 722억원을 투자해 1일 처리시설 용량 2만8000톤을 증설하는 사업으로, (가칭)아산그린허브 주식회사가 2019년 10월 민간투자사업(BTO-a)을 제안해 한국환경공단의 민간투자심의, 제3자 제안공고 및 사업제안서 평가 등 행정절차를 거쳐 이날 실시 협약식을 하게 됐다.

실시협약 체결로 사업시행자로 지정된 (가칭)아산그린허브 주식회사는 사업의 설계, 시공 및 20년간의 운영을 수행하게 됐으며, 실시계획 승인 등 행정절차 후 2022년 2월 착공해 2024년 1단계(14000톤/일), 2025년 2단계(14000톤/일) 준공을 통한 전체 공사 완료를 목표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50만 자족도시 건설을 위해 사업제안자와 협력해 착공 시기를 대폭 앞당길 수 있었다"며 "향후 사업 추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찬 기자

sungsoi@naver.com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