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경찰서, 자치경찰 치안협의회 개최
- 영동군 치안 문제해결, 정책제안을 위한
이기국 기자입력 : 2021. 10. 14(목) 23:27
[영동/CTN]이기국 기자 = 영동경찰서(서장 변재철)는 14일(목) 대회의실에서 경찰서장, 지자체, 유관단체, 지역주민 등 26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동군 자치경찰 치안협의회를 개최했다.

회의는 자치경찰제 시행에 따라 민·경 협력 치안을 강화하고, 영동군 치안문제 해결과 정책제안을 위한 영동군 자치경찰 치안협의체로 외부위원 19명에 대해 위촉장 전수하고, 올해 21년 7월 1일자로 자치경찰의 지방화 시대를 맞아 지역 여건에 맞는 치안행정 요구와 조직의 자율과 창의, 주민과 함께 하는 측면에서 치안체계 내실화 등 지역주민을 위한 지역의 치안서비스, 주민이 참여하고, 만족할 수 있는 범죄예방 정책수립, 치안 행정 수행하는 방향으로 경찰의 생각과 행동의 변화를 위한 영동군 자치경찰 치안협의회를 개최하게 됐다.

영동경찰서는 "앞으로도 경찰과 지역주민이 협력하여 영동군 치안문제 해결과 정책제안 등 각종 사건.사고로부터 군민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