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공직자, 농번기 일손돕기 진행
채철식 기자입력 : 2021. 05. 28(금) 13:25
이상천 시장, 농촌 일손돕기 현장 격려 모습[사진 제공 : 제천시청]
[제천/CTN]채철식 기자 =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제천시의 공직자들이 농촌 일손돕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시에 기초생활 보호대상 및 부녀자, 고령농, 재해피해 농가를 대상으로 지난 4월부터 6월말까지 2개월간을 집중 추진기간으로 정하고 대대적인 농촌 일손돕기를 진행 중이다.

공무원 500여 명이 참여하는 일손 돕기는 일부 지역에 편중되지 않도록 17개 읍면동에서 각 마을별로 우선 지원 농가를 선정하였다.

봄철 주된 작업은 농기계로 대체할 수 없고 많은 노동력을 필요로 하는 과수 적화 및 적과작업, 고추 지주대 세우기, 양채 수확작업 등 이다.

작년에 17농가 7.6ha를 진행했으나, 올해는 코로나 장기화로 농촌 일손부족현상이 심화됨에 따라 총 33농가 16.5ha로 작업면적을 확대하여 일손을 돕고 있다.

특히 지난 26일에는 이상천 시장이 고명동 사과적과 현장을 방문하여 직원들을 격려하고, 실질적으로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일손 돕기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하였다.
이상천 시장, 농가주 셋째아 출산축하 모습[사진 제공 : 제천시청]

또 최근 셋째 여아를 출산하여 주택자금 4천만원을 지원받을 예정인 농가주에 출생 기념 선물(제천에서 태어났“소”)을 전달하며 새 생명 탄생의 기쁨을 나눴다.

이상천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외국인 근로자 입국이 어려워 농가 일손이 더욱 절실한 상황"이라며, "앞으로도 공직자 뿐 아니라 시민들의 인력지원으로 농촌 일손부족을 해소하고, 적기에 영농을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천시는 읍면동 및 지역농협 등 24개소에 인력알선창구를 개설하여 상시 지원체계를 구축하고, 농촌인력중개센터 ․ 농작업대행서비스 ․ 생산적 일자리 봉사 ․ 자원봉사단체 ․ 유관기관 및 직능단체 등과 연계하여 일손부족 농가에 인력을 투입 해 적기 일손돕기가 이뤄질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채철식 기자

ccs6335@hanmail.net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다양한 채널에서 CTN을 만나보세요!

검색 입력폼